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4.19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bbggnews.com/news/11773
발행일: 2022/12/05  김총회
이장우 대전시장, 화물연대 운송거부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개최

건설 주유소 협회 등  8개 유관기관 참여 피해상황 점검 및 대책 논의

 

            대전광역시는 2022125일 오후 3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화물연대 집단운송거부와 관련해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장우 시장 주재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서는 대전경찰청, 상공회의소, 건설 및 주유소협회 등 8 유관기관 함께 참여해 화물연대 운송거부에 따른 피해현황 및 대계획뿐만 아니라 발생 가능한 산업피해, 대체운송수단 등을 전반적으로 논의했다.

 

            115일 오전 기준으로 대전시는 시멘트 분야 현장조사 결과 화물운송 위반사항이 없어 업무개시명령을 미발령된 상태이나 관내소재 7개 주유소가 유류 수송차량 운행감소로 인해 휘발유가 품절되어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으로 이에 대한 대책도 점검했다.

 

         이날 이장우 대전시장은운송거부에 따른 사업현장의 피해는 물론 주유소 유류 품절로 일상생활에서도 시민 불편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으로, 철저한 동향 파악 및 현장관리와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정부 방침과 연계하여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대응할 것을 강조했다.

 

        
이장우 대전광역시장

 

          특히,“정유차기사들의 파업동참이 장기화 될 경우 당장 겨울철 난방유 공급과 농수산물 등 신성 식품 운송 차질에 따른 손실이 불가피하다물류와 운송은 우리 경제를 움직이는 핵심 동력임을 명심하고 운송거부를 철회해달라, 추가 발동 예정인 정유, 철강 등 업종의 업무개시명령 상황에도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를 지시했다.

 

           아울러, 126일 민노총이 총파업을 예정하고 있어 정부방침과 연계하여 시에서도 상황을 세밀하게 관리하여 시민 불편이 가중되지 않도록 적극 대응하고, 상황이 해결될 때까지 공직자 기강확립에도 철저를 기하라고 지시하였다.

 

           오늘 회의에 참석한 윤소식 경찰청장은 현장의 신속한 대응 및 지원을 위해 가용경찰력을 최대 동원하는 총력대응체계를 구축하고, 112신고시 운송차량 보호를 위한 순찰자 및 화물차 운송보호 기동팀이 운용중이며, 운송에 따른 협박, 폭행, 보복행위 등 불법사항을 신고하면 경찰청 내 전담수사팀을 구성운영 중에 있으니 안심하고 화물운송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한편, 대전시는 지난 1128일 정부의 위기 경보 수준인심각단계에 맞추어 화물연대 운송 거부 관련 5개 실무반을 편성하여 대전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있으며 파업으로 인한 비상상황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운송거부에 따른 시민들 피해 발생 최소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가능한 모든 조치를 해 나갈 계획이다.

 

      방방곡곡 뉴스 김총회 기자 www.bbggnews.com


포토뉴스영상뉴스
평화의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