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8.19 (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bbggnews.com/news/11693
발행일: 2022/06/06  김지영
대한민국 제67회 현충일 기념식

 

  2022년 제67회 현충일 기념식이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오세훈 서울시장,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당선인, 배준영 국회의원,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재호 연수구청장 당선인, 이영훈 미추홀구청장 당선인, 유천호 강화군수, 박경구 아산시장 당선인, 계양구, 담양군, 창원특례시, 제천시, 진주시, 충주시, 대전광역시, 대구광역시 등 전국에서 거행되었다.

 

 

  담양군(군수 최형식)6일 관어공원 현충탑 광장에서 67회 현충일 추념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추념식은 고맙습니다. 호국영웅의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주제로 대한민국의 오늘을 있게 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을 추모하기 위해 군수, 보훈단체장, 의장 및 의원, 국가유공자와 유족, 기관단체장, 학생, 공무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추념식은 국민의례 후 10시 정각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모 헌시 낭송, 다시부르는 영웅 롤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군 주민복지과는 하루종일 충혼당을 개방하고 보훈가족의 원활한 헌화, 분향을 지원했다.

 

   최형식 군수는 추념사에서 군민과 함께 겨레를 위해 목숨을 바친 이들의 나라사랑과 희생정신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2023년 완공을 목표로 한 평화예술공원과 함께 인근 군유지에 보훈회관을 건립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평화예술공원과 보훈회관을 체험프로그램, 청년일자리 교육 등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조성해 일상에서 우리의 역사적인 자유와 평화, 민주정신이 젊은 세대에 자연스럽게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창원특례시6일 마산충혼탑, 창원충혼탑, 진해충혼탑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추념식 행사가 축소 진행됐으나, 올해는 코로나 이전 수준을 회복해 이뤄졌다. 허성무 창원특례시장을 비롯한 국회의원, 시의원, 보훈기관단체장, 유족 등 총 3,0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추념식은 고맙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주제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 낭송, 현충일 노래 제창으로 마무리됐다.

 

   창원시에는 성산구 대원동 창원충혼탑(위패봉안 1,203), 마산합포구 산호동 마산충혼탑(위패봉안 2,031), 진해구 풍호동 진해충혼탑(위패봉안 777) 등 총 세 곳의 충혼탑이 있으며, 국가수호 현충시설로 등록, 관리되고 있다.

 

   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4회 창원사랑 보훈음악회’, ‘현충시설 방문 인증샷 이벤트’,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 드리기 사업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제천시 67회 현충일을 맞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고귀한 애국정신을 기리는 현충일 추념식 행사를 개최했다.

 

    6일 충혼탑에서 열린 추념식은 오전 950분 이상천 제천시장을 비롯한 관내 보훈단체장, 국가 유공자 및 유족, 기관단체장, 공무원,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해 조국을 위해 몸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넋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개식 및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오전 10시 정각에 사이렌에 맞춰 묵념을 하여 조국 수호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과 전몰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고, 행사 진행은 보훈단체 및 기관단체장, 보훈가족의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모 헌시낭송, 유족대표 인사 순으로 이어졌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현충일 행사에서 추념사를 통해 나라를 위해 헌신한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높이 받들고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의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대전시 6일 오전 국립대전현충원 현충광장에서 허태정 대전시장, 국가유공자, 보훈가족, 학생, 일반시민 등 약 3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

 

 

          이날 추념식은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나라를 위하여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며 엄숙하게 진행됐다.

 

           추념식은 정각 10시 전국에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추모 묵념으로 시작되어, 이어 헌화분향, 추념사, 추모헌시 및 공연, 현충의 노래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국가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며 나라를 위해 헌신한 모든 분들이 무엇보다 큰 자부심을 가지실 수 있도록 시민들께서도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현충일 추념식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되면서 2 만에 국가유공자, 보훈가족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도 참여하며 성대하게 개최되었다.

 

  진주시 66일 진양호공원 입구 충혼탑에서67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했다.

 

    추념식은 오전 10시 전국 사이렌 취명에 맞춰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헌화 및 분향, 추념사, 추모헌시 낭송과 현충의 노래 제창 순으로 이어졌다.

 

   이날 행사에는 조규일 진주시장을 비롯하여 국회의원, ·시의원, 국가유공자 및 유족 등 보훈가족과 기관단체장, 일반시민 등이 참석했으며, 공군교육사령부 군악대의 연주와 함께 엄숙한 분위기에서 진행되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추념사에서 나라와 민족을 위해 희생한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애국정신을 가슴 깊이 새기고, 사랑하는 가족을 조국의 품에 바치신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의 슬픔과 그리움을 조금이나마 보듬을 수 있도록 보훈가족 예우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는 국가를 위해 희생하거나 공헌한 국가유공자와 그 유족을 예우하고 지원하기 위해 올해부터 보훈단체의 운영비과 참전유공자의 참전명예수당을 인상하고, 보훈명예수당 지급대상자를 확대하는 등 국가보훈대상자 등에 대한 지원을 대폭 확대했다.

 

방방곡곡 뉴스 김지영 기자 www.bbggnews.com


포토뉴스영상뉴스
평화의집